페친님이 올려준 짤이 너무 적절해서 일단 붙입니다.



근데..정부가 자꾸 겁을 주네요. 각종 정부의 암호화 화폐 뉴스 기사마다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말 


'거래소 폐쇄도 고려하고 있다.'


사실 누구도 정부가 암호화 화폐 거래소 자체를 폐쇄 하리라 예상하지 않습니다. 

지금 그 안에서 흐르는 돈이 하루에 1조원이 넘어가는데, 그걸 막아버릴 순 없을 거라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말입니다.


암호화 화폐 거래소에 매일 1조원이 넘게 흐르고 있다는 소리는 그만큼의 돈이 주식이나 부동산에서 이리로 왔다는 소립니다. 

주식이나 부동산 총액에서 1조원이 빠져나왔고, 앞으로 더 빠져 나올겁니다. 최소 지금까지 들어온 돈의 2~3배 이상이 흘러 들어올 겁니다. 

조 단위 돈은 주식가격 하락과 부동산 가격 하락을 부채질하기에 충분한 규모입니다. 정부가 싫어라 하는 사회 혼란이 올 수 있죠. 


추가로 이리저리 알음알음으로 해외에서 암호화 화폐를 구입해서 국내에 들고와서 팔아치운후 다시 달러로 환전해서 빼내가는 사람도 꽤 많습니다. 

어설프게 홍콩에 무역 사무실 차려놓고 무역대금이라고 달러 막 송금하다 금융위에 딱 걸리는 사례도 점점 늘고 있습니다. 

(사실 지금 원화 강세가 지속되고 있어서 이거... 오히려 장려해야 하는거 아닌가 싶기도 한데 ㅋㅋ )


암튼 열심히 수출해서 달러 엄청 벌어들였는데, 암호화 화폐(정부는 계속 가상화폐라고 부름)라는 장부에도 안잡히는 녀석을 수입하고 달러를 고스란히 해외로 내보내고 있는 겁니다. 


한마디로 정부의 통제를 완전히 벗어났고, 규모 파악도 안되는 미친 시장이 점점 더 커지고 있는 겁니다. 


제가 만약 정부 입장이고, 국민을 통제의 대상으로 보고, 기업과 국내 경제를 기존 프레임으로 유지시키겠다면...

암호화 화폐 거래소 폐쇄 진행할 것 같습니다. 더 통제에서 벗어나기 전에 하루라도 속히 불을 꺼버리고 싶을 겁니다. 


세금을 부과하겠다는 것도 그런 의미죠. 처음 정부에서 저 말을 꺼낼 때는 '투자자를 보호하고, 투명한 거래' 운운하더니 점점 어휘가 과격해지고 있습니다. 

일단 세금 때려서 시장 자체를 죽이겠다고 노골적으로 말하고 있죠. 

그리고 투자자 보호나 투명한 거래 따위는 상관없다는 식의 어이없는 멘트도 뉴스에 나왔습니다. 

하긴 금감위원장이라는 분이 암호화 화폐 망한다는데 내기를 걸겠다고 공식적으로 말하는 상황이니 ㅋㅋㅋ 


여튼.. 그래서 전 모든 암호화 화폐를 국내 거래소에서 빼낼겁니다. 


바로 앞에서 저렇게 말도 안통하고 막무가내로 계속 겁을 주는데, 버틸 담력이 없네요. 


국내 거래소에서 암호화 화폐를 모두 빼내겠다는 소리는... 소위 김치프리미엄을 포기하겠다는 소립니다. 

우리나라 거래소에서 거래되는 암호화 화폐들은 해외보다 대략 30~50% 까지 가격이 높죠 ^^; 

바꿔 말하면 이걸 빼내서 해외 거래소로 옮기는 순간 그냥 30~50% 손실입니다..;;


뭐 어쩌겠습니까 ^^... 


해외 거래소에서..열심히 딸라 벌어 오겠습니다.  .... 일단 -50% 찍고 시작하려니 씁쓸하네요 ㅋㅋㅋ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