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애들 데리고 중문에 로하스 박람회에 들렀다가 오는 길에 잠시 군산 오름이라는델 가봤는데...

와.... 집 바로 근처에 또 이런 데가 있는 줄은 몰랐다.


군산오름은 대평리로 넘어가는 길목에 위치한 오름이다.



차로 거의 정상 바로 아래까지 올라갈 수 있어서.. 차에서 내려서 한 5~10분이면 정상에 올라설 수 있다.


그리고 정상에 올라가면 뒤로는 한라산이 앞으로는 대평포구가 왼편으로는 중문, 오른편으로는 산방산이 내려다 보인다.



군산오름 정상에서 바라본 한라산


저 앞에 저게 산방산

저어기가 대평포구..대평 포구도 해질녘에 가면 정말 예쁘다. 사람들이 잘 모르는 포인트 중 1곳..;

음... VR 카메라 같은걸로 파노라마 뷰를 보여줄 수 있으면 참 좋을텐데...암튼 상당히 멋지다.


바람도 정말 잘 불고... 아빠 닮아서 바람을 좋아하는 첫째님은 자기만의 세계에 빠지셨다..;;



10분이면 정상인지라 정상에 올라가서도 애들 체력이 빵빵하다



종종 놀러가게 될 것 같다.


다만 여긴 문제가 올라가는 진입로가 너무 좁아서.. 중간에 마주오는 차를 만나면 서로 길 비키기가 참 난해하다...

어느정도 좁은 산길 운전에 능숙한 사람이 아니면 힘들 수도 있음!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창천리 산 3-1 | 군산
도움말 Daum 지도

2005년부터 거의 해마다 제주도로 여행을 왔었는데, 매번 3~4일 정도의 일정이라 쫓기듯 관광지들을 쭉 돌아보고 호텔/리조트 체험하다시피 하면서 시간을 보냈다. 보통 4일 일정이면 제주 동문 시장 들렀다가 에코랜드 찍고 휘닉스 아일랜드로 갔다가 우도 갔다가 다시 돌아와서 민속촌 보고 중문에서 전시관 하나 보고 해수욕 하루 하고 복귀..뭐 대충 이런 식이었다.


지금 나보고 저 일정을 다시 소화하라면 절대로 못한다 ㅎㅎ ... 육지 살때는 차로 1시간 거리는 가까운 거리였는데, 제주에 살다보니 차로 30분만 가도 엄청나게 장거리로 인식된다..-_-;;.... 저 일정을 예전 시점으로 표현하자면 거의 서울에서 강릉 찍고 부산 갔다가 다시 서울 돌아오는 일정의 느낌이다. 


그리고 제주에 살다보니 왠지 사람 많은 번잡한 곳은 좀 피하게 된다. [각주:1]

사람이 별로 없으면서 애들이 자유롭게 돌아다닐 수 있고, 나도 편안한 곳을 찾아다니게 된다.


일단 바로 울 동네 바로 옆에 있는 수월봉. ( .. 얼마전에 효리네 민박에서 과학탐험대 아저씨들이 갔던 그 곳이다..;; 인디아나 존스 BGM 을 깔아야 할 것 같은 느낌.. )




우리나라에서 가장 예쁜 일몰을 볼 수 있는 곳이다. 사진으로도 예쁜데 실제로 보면... 뭐랄까 정말 경외감이 든다.



정확히는 수월봉의 기상대부터 차귀도 선척장까지 한 3km 정도의 산책로가 꾸며져 있는데, 우리 집에선 그걸 그냥 통털어서 수월봉이라고 불러버린다.

애들 데리고는 수월봉 기상대는 안올라가고 그냥 아래에 차를 대고 산책로만 걸어서 가곤한다. 가는 길에 고산 하나로 마트에서 적당한 간식거리 하나 사들고 느긋하게 걸으면 꽤 편안해지는 느낌이다.


길 가엔 꽤 커다란 게도 많이 돌아다닌다..대략 이만한 사이즈도 있다..




바람이 상당히 강한 곳이라 바람 맞으면서 적당히 걷다보면 금새 어두워지고 한치잡이 어선들의 불빛이 바다를 가득 메운다.


이 곳은 정말 예쁜데..정말 사람이 없어서 마음에 든다. 다른 메인 관광지와 떨어져 있는 관계로 관광객이 거의 없고, 덕분에 늘 한적하게 산책을 즐길 수 있다.

  1. 대체 예전에 에버랜드 같은델 어떻게 매주 갔는지 모르겠다. 그 사람 바글바글한 곳을 애데리고 거의 4~5일에 한번씩 동네 공원 가듯이 갔었다. [본문으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고산리 | 수월동 지질트레일
도움말 Daum 지도

+ Recent posts